본문 바로가기

강릉시 날씨

-3.9℃ 미세먼지 19㎍/㎥(좋음) 초미세먼지 14㎍/㎥(좋음)

문화재 정보

문화/체육 문화재 문화재 정보

문화재 정보

강릉 신복사지 삼층석탑 (江陵 神福寺址 三層石塔)

강릉 신복사지 삼층석탑 (江陵 神福寺址 三層石塔) 이미지
  • 소재지강릉시 내곡동 403-2 
  • 문의처강릉시 문화예술과 033-640-5119 
  • 지정번호보물 제87호 
  • 지정일1963년 1월 21일 
  • 시대고려시대 
  • 소유자/관리자국유 / 강릉시(문화예술과) 
  • 재료화강암 
  • 규모/수량총고 : 4.5m 

소개

이 탑은 신복사라고 전해지는 절터에 남아있는 유물로 고려시대의 석탑으로 전해지고 있다. 신복사는 통일신라 때 범일국사가 창건한 것으로 추정되며, 창건과 관련된 설화가 전해지고 있다.

즉 신라의 한 처녀가 우물에 비친 햇빛을 보고 그 물을 마셨는데 곧 아이를 배어 낳게 되었다. 집안사람들이 아이를 내다 버렸으나, 아이의 주위로 빛이 맴돌아 괴이하게 여겨 다시 데려와 길렀는데, 그 이름을 범(梵)이라 하였다. 범이 출가하여 승려가 된 후 고향에 돌아와 신복사와 굴산사를 창건하였다고 한다. 창건 이후의 기록은 알려지지 않고 있다.

네모진 2중기단위에 삼층으로 축조된 이 탑은 넓은 지대석위에 24개의 복련(覆蓮 - 연꽃잎이 아래로 향해지게 새긴 것)을 둘러 새겼고 하대중석(下臺中石)의 4면에는 각각 3구의 안상(眼象 - 코끼리의 눈처럼 생긴 모양)을 조각하였다.

2층 옥신(屋身)은 4개의 우주(隅柱 - 기둥)가 새겨졌고 2층부터는 옥신의 높이가 급격히 줄어들어 각층 옥개석 위에 놓인 괴임들과 거의 같은 두께가 되고 있다. 옥개석의 경사는 완만하고 추녀 끝은 살짝 들린 듯 하늘로 솟아 있다. 3층 옥개석 위에는 노반(露盤), 복발(覆鉢), 앙화(仰花), 보주(寶珠)가 차례로 놓여있다.

탑의 앞쪽에는 한 쪽 무릎을 세우고, 두 손을 받치듯이 들고 있는 보살좌상(보물 제84호)이 있다. 이러한 모습은 같은 강원도 내의 월정사 팔각구층석탑(국보 제48호)과 비슷하여 이 지방의 특색이 아닐까 짐작.

이 탑은 높이에 비해 폭이 넓어 안정감과 중후감을 주며 층층이 끼어있는 별도의 괴임돌과 지붕돌 밑면의 받침수가 3단으로 되어있는 점 등에서 고려시대 초기 석탑의 특징이 잘 나타나고 있다.

담당부서 정보 & 컨텐츠 만족도 조사 &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표시

담당부서 정보

  • 담당자문화예술과 이용관
  • 전화번호033-640-5118
  • 최종수정일2017.03.09

콘텐츠 만족도 조사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?

만족도 조사

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표시

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